상단여백
HOME 스타육아 스타육아
정조국♥김성은, 셋째 임신 “우리 이제 다섯 식구 돼요"
(사진=김성은 SNS)


배우 김성은(36)은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직접 셋째를 임신했다는 소식을 전했다.

사진 속에는 정조국과 김성은을 비롯해 아들 태하 군, 딸 윤하 양의 모습이 담겨 있다. 네 가족의 단란한 한때를 담은 사진을 올린 그는 "사랑스런 우리 네 식구"라며 "우리 이제 다섯 식구가 돼요"라고 적었다. 

이어 "어떤 모습일지 상상이 아직은 안 되지만 무지 기대되는 하루하루랍니다"라고 설레는 마음을 전했다.

김성은은 지난 2009년 축구선수 정조국(35)과 결혼해 가정을 꾸렸다. 이듬해 첫째 아들을 낳았고, 6년 만인 2017년 둘째 딸을 품에 안았다. 

한편, 김성은은 지난 2017년 패션앤 예능프로그램 '마마랜드'에 출연해 셋째 임신 계획이 있다며 다둥이 엄마 되기 의지를 드러낸 바 있다. 

 

윤별 기자  press@gold-kids.com

<저작권자 © 골드키즈 - Gold Kid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