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타육아 스타육아
최민환♥율희 쌍둥이 임신 소식 전해…행복하게 태교중
사진=김율희 SNS

 

FT아일랜드 최민환의 아내인 걸그룹 '라붐' 출신 율희가 둘째 아이를 가진 소감을 밝혔다.

율희는 28일 자신의 SNS에 초음파 사진과 함께 짧은 글을 올려 "짱이의 쌍둥이 동생들 소식 듣고 많은 분들께서 축하해주셔서 너무 감사합니다"라고 밝혔다.

율희는 "요즘 입덧이 너무너무 심해서 정신을 못 차리고 있는데 그만큼 그 누구보다 고생해주는 남편과 어머님 덕분에 별 탈 없이 행복하게 태교 중이에요!"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둥이들은 이렇게 서로 꼭 붙어 잘 크고 있답니다♥️ 다시 한번 축하해주셔서 감사드려요"라고 글을 맺었다.

앞서 같은 날 방송된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2'에서는 산부인과를 찾은 최민환, 율희 부부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두 사람은 둘째 임신 소식을 전해 들었고, 쌍둥이라는 겹경사까지 안게 됐다. 이에 최민환은 "어떻게 내게 이런 축복이 왔을까 싶다"라며 "쌍둥이가 많은 축복 속에서 태어나길 간절히 바라고 있다"라며 벅찬 소감을 밝혔다.

FT아일랜드 최민환과 라붐 출신 율희는 지난 2017년 열애 사실을 인정했다. 두 사람은 첫째 아이 재율 출산 후인 그해 10월 19일 결혼식을 올렸고, 지난해 12월부터 KBS2 예능 프로그램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 2'에 출연 중이다.

윤별 기자  press@gold-kids.com

<저작권자 © 골드키즈 - Gold Kid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